스킵네비게이션

BUSAN HANGUN HOSPITAL BEOMCHEON CAMPUS 전문센터
메뉴선택

염증성장질환

궤양성 대장염(염증성 장질환)

대장항문클리닉

장에 만성적으로 염증을 일으키는 원인불명의 질환인 궤양성 대장염과 크론병을 말하며, 특발성(idiopathic) 염증성 장질환이라고 제한하여 부르기도 합니다.

염증성 장질환은 장에 만성적으로 염증을 일으키는 원인불명의 질환인 궤양성 대장염과 크론병을 말하며, 특발성(idiopathic) 염증성 장질환이라고 제한하여 부르기도 합니다.

궤양성 대장염은 대장의 점막층과 점막하층에 국한된 염증을 특징으로 하며, 우리나라를 포함하는 아시아 국가에서 최근 발병률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원인

궤양성 대장염의 원인은 아직까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아마도 유전적으로 취약한 환자에서 외부요인(장내 세균총)과 내부 숙주요인(장상피세포 방어기능, 면역기능, 혈류공급)이 장내 병원체 등의 특정한 환경요인과 함께 작용하여 만성적인 점막 면역반응의 이상을 초래하여 발생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증상

궤양성 대장염의 가장 흔한 증상은 90% 이상에서 동반되는 혈변입니다. 또 혈변을 동반한 만성설사, 대변절박증, 뒤무직, 야간설사, 점액변, 경련 복통, 배변 전 좌하복부 통증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장외 증상으로 피부병변, 안병변, 관절염, 원발성 경화성 담관염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진단

궤양성 대장염의 표준화된 확진방법은 없으며, 병력과 임상양상, 내시경검사 및 조직학적 소견 등을 종합하여 진단합니다. 궤양성 대장염은 크론병과의 감별이 중요하며, 그 외 감염성 장염, 허혈성 장염, 방사선 장염 등과의 감별이 필요합니다.

치료

궤양성 대장염의 원인과 병태생리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기 때문에, 완치를 기대할 수 있는 약물치료는 없습니다. 그러므로 궤양성 대장염의 치료 목표는 관해를 유도하고 오랜 기간동안 재발을 최소화하면서 관해를 유지하여 환자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것입니다.

궤양성 대장염의 치료약제로는 5-aminosalicylate, 스테로이드, thiopurine 계열의 면역억제제 등이 있으며, 최근 인플릭시맵(infliximab), 아달리무맵(adalimumab) 등 생물학적 제제가 새로운 치표제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궤양성 대장염에서 수술의 절대적인 적응증은 조절되지 않는 출혈, 천공, 악성 종양 등입니다.

참고도서: 소화기계 질환(김정룡)